26일차

월드13은 보스전으로 이뤄졌는데 앵벌이하는 재미가 있어서 즐거웠다.
스쿼트 레일차 진행은 운동강도에 비해 느리게 이동해서 재미가 별로 없어서 대충 함.
허리돌려서 부채때리는 미니겜 만점 기록.

플랭크엉덩이들기는 운동효과 너무 좋아서 아예 아침마다 해야할듯.
이렇게 링피트로 새로운 맨몸운동도 배울수있는 점은 매우 훌륭한 것같다.


처음으로 하루만에 1월드 격파라는 업적을 세우고 시마이.



27일차

복근위주로 신나게 달리다가 무리해서 몇번 뻗음.
안개낀 스테이지는 시야거리가 짧아서 달리다가 장애물 대처하기가 어려워서 좀 까다로웠다.
기분좋게 런닝하는 재미로 했는데 안개 컨셉은 맘에 안듬.

배경 곳곳에 배치된 멋진 근육석상들은 땀내나는 겜플레이 분위기에 아주 잘 어울린다.
스위치겜 국내 주간판매량 1위가 링피트라는 소식을 듣고 격하게 공감하면서 시마이.

 


28일차

가뿐하게 월드 14클리어. 게임 중반을 지난 기념으로 한달 간 소감정리

장점
-몇몇 자세는 다리가 쥐가 날정도로 몸을 단련하는 느낌이 팍팍 들어 정말 운동하는 효과를 느낄수 있슴
-여러가지 맨몸운동법을 배울수 있어서 좋았다.
-한달간 꾸준히 했더니 2키로 감량! (소식 병행)
-바른 자세도 가꾸게되어 의자에 장시간 앉아있어도 전보다 피로도가 줄어듬
-알피지하는 재미도 즐길 수 있어서 한시간이 뚝딱 간다.

단점
-일부 미니게임은 개노잼
-헬창드래고만 나오는 보스전은 좀 지루하다. 다양한 보스몹 부재가 아쉬움

 


29일차

돈이 모자라 옷 깔맞춤에 실패해서 런닝할 맛이 안남.
퀴즈컨셉의 스테이지는 생각보다 재미가 없슴.
스테이지 몇장 찍고 2019년 마지막날 링피트 시마이.

 


30일차

뭔가 색다른 보스전을 기대했건만 색깔만 바뀐 겨자색 헬창드래고를 보고 좀 실망함.
재미없는 15월드 클리어하고 시마이.

 

'완전연소한 작품 리뷰 > 게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레드 데드 리뎀션2 엔딩  (0) 2020.01.09
링피트 31일차~35일차  (0) 2020.01.09
링피트 26일차~30일차  (0) 2020.01.09
링피트 21일차~25일차  (0) 2020.01.09
링피트 16일차~20일차  (0) 2020.01.09
링피트 11일차~15일차  (0) 2020.01.09
Posted by 사용자 블루엘비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